() 


  > 감동/즐거움 > 소설 > 로맨스/사랑    
인공두뇌



집필
  • 책자분류 :
  • [한글] 페이퍼북
  • 작가필명 :
  • 커트 쇼드막(이원수옮김) 지음
  • 책사이즈 :
  • 46배판[B5](532.79 x 728.33)
  • 열람등급 :
  • 전연령
  • 발행상태 :
  • 발행
  • 책이용료 :
  • 무료
  • 최근집필 :
  • 2014/10/12
  • 발행쪽수 :
  • 92 페이지
  • 독자평점 :
  • 0 /10    (포인트참여 0명)
  • 열람회수 :
  • 6 회

    [ 1권 ]


     
    작품 및 작가 소개  

    그런 패트릭의 결심이 실제로 시험받게 되는 날이 왔다. 그로부터 4~5일 지난 어느 날 밤이었다. 오전 세시쯤, 갑자기 패트릭의 거실 전화가 요란하게 울렸다. '이 밤중에 무슨 전화지?' 연구실에서 그때까지 아직 실험을 계속하고 있던 패트릭은 수상쩍어 하면서 수화기를 들었다. 아, 패트릭 씨지요. 저는 임무관 화이트입니다. 제가 담당하고 있는 산에 여객기가 추락을 했답니다. 곧 구조하러 와 주십시오. 임무관은 산불을 방지하거나 삼림 보호를 맡은 관리이다. 하지만 비행기 사고라면 시트라스 박사의 일이 아닙니까? 패트릭은 연구를 중지하고 여기서 10킬로미터 떨어져 있는 산꼭대기까지 가기가 싫어서 그렇게 말했다. 분명 그렇긴 합니다. 허나 아무리 시트라스 씨에게 전화를 걸어도 일어나질 않는군요. 필시 만취가 되어 잠이 든 모양입니다. 임무관의 말이 그럴듯해서 패트릭은 마지못해 대답했다.


    目 次  

      1권 인공두뇌
    인공 두뇌(DONOVAN'S BRAIN) 커트 쇼드마크 CURT SIODMAK 지음 이 원수선생님이 번역하였으며 작가 커트 쇼드마크는 1910년 독일 태생이었으나, 스위스와 영국에 이주하고, 현재는 미국에 거주함. [우주 공항], [비행접시 지구를 습격] 등 영화의 각본을 많이 썼다. 이 책의 편집 위원으로 아동문학가 이원수․박홍근/문학박사 최인학, 공학박사 양옥룡/이학박사 김희규, 전교육감 김성묵
  • 수상한 의사 여기는 미국의 남쪽, 멕시코와 국경을 이루는 애리조 ..................................................................................................................................................
  • 001쪽 ~ 005쪽
  • 트릭은 시트라스 박사의 충고에 입을 삐죽하고 말했 다. "시트라스 선생님, 저의 성공이 부..................................................................................................................................................
  • 006쪽 ~ 010쪽
  • 소문이 떠돌던 이 실험실에서 패트릭이 무얼 하는 것 일까 하고 서로 얼굴을 바라보았다. 패..................................................................................................................................................
  • 011쪽 ~ 015쪽
  • 데리고 로스앤젤레스로 여행을 떠났는가 하는 점이었 다. 그것도, 그 변호사들이 회사의 일을..................................................................................................................................................
  • 016쪽 ~ 020쪽
  • 시트라스 박사는 간단한 것처럼 말했다. "모르스 부호를 가르치려는 건 쓸데없는 일이지. 그..................................................................................................................................................
  • 021쪽 ~ 025쪽
  • 패트릭은 인공 호흡기 옆으로 가서 모르스 부호로 신 호를 했다. '이름을 쓰라고 했는가?'..................................................................................................................................................
  • 026쪽 ~ 030쪽
  • 다. "왜 이러십니까? 박사님은 좀더 조용히 누워 있지 않 으면 안되실 텐데……" ..................................................................................................................................................
  • 031쪽 ~ 035쪽
  • 레스로 여행을 떠났다. 은행과 늙은 비서 로스앤젤레스의 캘리포니아 상업은행은 바로 꿈에 본..................................................................................................................................................
  • 036쪽 ~ 040쪽
  • 내린 봉급에서 까버린 정도였으니까요. 이제 와서 5 백 불을 받게 된 게 이상할 정돕니다...................................................................................................................................................
  • 041쪽 ~ 045쪽
  • 이 때 아까보다도 더 심한 고통이 패트릭을 엄습해왔 다. 패트릭은 필사적으로 전화에다 대고..................................................................................................................................................
  • 046쪽 ~ 050쪽
  • 되는 것이다. 게다가 요즈음 특히 깊이 느끼는 일이지 만, 이렇게 도노반의 생각대로 움직이..................................................................................................................................................
  • 051쪽 ~ 055쪽
  • "그럼 W. H. 도노반을 알고 있나?" "모르겠는데. 몇 주일 전에 비행기 사고로 죽은 ..................................................................................................................................................
  • 056쪽 ~ 060쪽
  • "벌써 나는 도노반에게 대항할 수 없게 된 것인가. 어 서 하인즈와 도노반의 관계를 조사하..................................................................................................................................................
  • 061쪽 ~ 065쪽
  • 약속했겠지요. 우리가 다 조사를 했어요. 스탠리의 조 사도 들었습니다. 그렇게 생각하지 않..................................................................................................................................................
  • 066쪽 ~ 070쪽
  • 않지요?" 펄스가 불안스레 물었지만 도노반은 잠자코 있기만 했다. ..................................................................................................................................................
  • 071쪽 ~ 075쪽
  • "그래." 도노반은 같은 말만 했다. "뇌가 죽인 거야! 온몸에 감전이 되어 심장이 멈추어..................................................................................................................................................
  • 076쪽 ~ 080쪽
  • 랍에 넣고 열쇠를 잠갔다. 그리고 준비를 마치자 스스 로 앞서 밖으로 나갔다. "가십시다...................................................................................................................................................
  • 081쪽 ~ 085쪽
  • "어떻게 그걸 알아?" "그보다는 시트라스 박사님께 전화를 해 봐요. 덕택에 두 남매가 구..................................................................................................................................................
  • 086쪽 ~ 090쪽
  • 패트릭은 고개를 끄덕였다. "하지! 그게 시트라스 박사가 내게 해 주신 일에 보답 하는 것..................................................................................................................................................
  • 091쪽 ~ 092쪽
     

    독자게시판  
    현재 독자게시글이 없습니다.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문의하기 | (c) 2009 - 2019 OLIVEP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