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감동/즐거움 > 소설 > 로맨스/사랑    
안드로메다 성운



집필
  • 책자분류 :
  • [한글] 페이퍼북
  • 작가필명 :
  • 이반 에프레모프(박홍근 옮김) 지음
  • 책사이즈 :
  • 46배판[B5](532.79 x 728.33)
  • 열람등급 :
  • 전연령
  • 발행상태 :
  • 발행
  • 책이용료 :
  • 무료
  • 최근집필 :
  • 2014/10/12
  • 발행쪽수 :
  • 185 페이지
  • 독자평점 :
  • 0 /10    (포인트참여 0명)
  • 열람회수 :
  • 38 회

    [ 1권 ]


     
    작품 및 작가 소개  

    아폴로 우주선이 달에 착륙한 오늘날, 인류가 금성이나 화성은 물론 더 먼 곳으로 우주 여행을 갈 수 있다는 생각은 결코 꿈만은 아닌 것입니다. 설령, 장래에 과학 기술이 빨리 진보되어 이 이야기에 나오는 강력한 애나메존 연료가 개발된다하여도 인류의 우주 여행은 은하계 우주내의 직경 50 광년 정도의 작은 원 안에서 맴돌고 있는 것에는 큰 변동이 없을 것입니다. 조그만 지구 위에서 살고 있는 우리 인류는 인구 폭발로 땅은 좁고 자원은 부족해서 큰 위기에 처해 있습니다. 그래서, 인류는 우주 개발을 서둘지 않으면 안 됩니다. 단순한 모험심으로서의 탐험이 아니라 저 우주 속에 잠자고 있는 수많은 자원을 개발하고 인류가 살아갈 넓은 보금자리를 찾기 위해서입니다. 밤하늘에 무수히 빛나고 있는 아름다운 별들을 바라보며 우주를 향한 공상을 끝없이 펼쳐 보면 이 작은 지구에 살고 있는 인간과 인간과의 다툼은 정말 어리석은 일입니다. 그러면, 여러분도 이러한 인류의 희망을 싣고 이 이야기에 나오는 탠트라 호를 따라 꿈같은 우주 여행을 떠나 봅시다.


    目 次  

      1권 안드로메다 성운
    안드로메다 성운(ANDROMEDA NEBULA) 이반 에프레모프 IVAN EFREMOV 지음 저자 이반 에프레모프는 1937년 소련 태생. 뛰어난 과학자로서 태도가 모든 작품의 토대가 되어 있다. "뱀자리의 심장", "면도칼날", "축시 1969년" 등을 집필하였다. 이책은 편집위원으로 아동문학가 이 원수․박 홍근/ 문학박사 최 인학, 공학박사 양 육룡/ 이학박사 김 희규, 전 교육감 김 성묵
  • 앨그래브 호의 조난 제 37 항성 탐험대에 참가하고 있는 젊은 여성 니자 ..................................................................................................................................................
  • 001쪽 ~ 010쪽
  • 림이 없어 보였다. 천문학자인 폴 히스는 흥분한 채로 망원경의 초점을 맞추고 있었다. ..................................................................................................................................................
  • 011쪽 ~ 020쪽
  • 요?" "그건 골치 아픈 문제야. 일단 엔진을 건 이상, 멈추거 나 속도를 크게 낮추거나 ..................................................................................................................................................
  • 021쪽 ~ 030쪽
  • 그러나 놀의 기대대로 절망적인 말을 하거나 공포에 떠는 사람은 없었다. 행성 질다의 상공에..................................................................................................................................................
  • 031쪽 ~ 040쪽
  • 잉그리드는 초조해 하면서 머리를 돌렸다. 놀은 조종반 쪽으로 옮기자 한참 동안 깊은 생각에..................................................................................................................................................
  • 041쪽 ~ 050쪽
  • 없는 것이다. 탠트라 호는 대기의 끄트머리에 가까운 곳을 돌고 있 었다. ..................................................................................................................................................
  • 051쪽 ~ 060쪽
  • 몸은 거북이처럼 느릴 뿐이었다. 게다가 돌 투성이의 울퉁불퉁한 땅이었다. 우주복을 입고 그..................................................................................................................................................
  • 061쪽 ~ 070쪽
  • "조난된 우리들의 동지들이 우리들을 도와주려고 하 고 있다. 다른 행성에서 이 별을 찾아오..................................................................................................................................................
  • 071쪽 ~ 080쪽
  • 생물이 가까이 오는 것을 기다렸다. "놈들의 무기는 대체 무엇일까? 놈들이 가까이 오면 유..................................................................................................................................................
  • 081쪽 ~ 090쪽
  • 만 한다. 우리 두 사람은 열과 방사선을 막는 성능이 좋은 우주복을 입고 있으니까 좋으나,..................................................................................................................................................
  • 091쪽 ~ 100쪽
  • 게 될지도 모른다. 놀은 정확히 계산하여 우주선을 상승시켜 갔다. 가속도는 점점 커져 간다..................................................................................................................................................
  • 101쪽 ~ 110쪽
  • 그러므로 인간만이 아니라 우주선 그 자체도 우주기 지를 떠나 지구로 돌아오기 전에 선내의 ..................................................................................................................................................
  • 111쪽 ~ 120쪽
  • "행성과 같은 조건을 만들어라!" 소장이 명령했다. 그러나,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 ..................................................................................................................................................
  • 121쪽 ~ 130쪽
  • 을 취하게 할 수 있는 건 당신뿐이어요........." 니자는 자신 있게 고개를 끄덕였다..................................................................................................................................................
  • 131쪽 ~ 140쪽
  • 자동 기계가 엄청나게 큰 소리로 외쳤다. 서치라이트가 남아 있는 사람이 있는가를 확인하기 ..................................................................................................................................................
  • 141쪽 ~ 150쪽
  • 다. 춤추는 인형 다음날 새벽, 기야마는 거실의 소파 위에서 눈을 떴 ..................................................................................................................................................
  • 151쪽 ~ 160쪽
  • 같이 얼빠진 녀석을 곯려 주려고 말야." 기야마는 머리를 방망이로 한 대 얻어맞은 듯한 느..................................................................................................................................................
  • 161쪽 ~ 170쪽
  • 이윽고, 자동차는 호텔 앞에 가까이 왔다. 경찰 자동 차가 호텔에서 수십 미터 가까이 왔을..................................................................................................................................................
  • 171쪽 ~ 180쪽
  • 고 있었다. 이때 자동차는 리오고쿠 다리를 향해서 돌 진하고 있었다. 비가 온 다음이라 물..................................................................................................................................................
  • 181쪽 ~ 185쪽
     

    독자게시판  
    현재 독자게시글이 없습니다.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문의하기 | (c) 2009 - 2019 OLIVEP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