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감동/즐거움 > 소설 > 판타지    
해저 순찰대



집필
  • 책자분류 :
  • [한글] 페이퍼북
  • 작가필명 :
  • 아서 클라크(강민역) 지음
  • 책사이즈 :
  • 46배판[B5](532.79 x 728.33)
  • 열람등급 :
  • 전연령
  • 발행상태 :
  • 발행
  • 책이용료 :
  • 무료
  • 최근집필 :
  • 2014/10/12
  • 발행쪽수 :
  • 80 페이지
  • 독자평점 :
  • 0 /10    (포인트참여 0명)
  • 열람회수 :
  • 18 회

    [ 1권 ]


     
    작품 및 작가 소개  

    월터는 아무 거리낌없이 말했다. 던은 잠깐 얼굴을 찡그렸다. 그러면 왜 해저 목장국 같은 곳을 택했지 ? 택한 게 아닙니다. 말하자면 강요당한 거지요. 그렇지 않았다면........ 그렇게 말하고 월터는 다시 입을 꽉 다물었다. 던은 그 월터의, 비웃는 표정의 얼굴을 보고 치밀어 오르는 가슴을 억눌렀다. '이 녀석도 역시........' 하고 생각한 것이다. 지금까지도 던은, 바다의 일을 경멸하는 사람을 여러 사람 만났었다. 그런 자들은 대체로 우주 관계의 일을 하고 있는 사람 가운데 많았다. 분명히 우주 개발의 일은 21세기의 인기직이었다. 그리고 그 중에서도 특히 우주선 비행사는 모든 사람의 동경의 대상이었다. 끝없는 우주에서 시속 몇십만 킬로미터의 스피드를 내는 우주 로켓을 타고 자유 자재로 날아다니는 우주 비행사. 거기에 비하면 바다 속을 느린 속도로 다니며 고래를 돌보거나 초음파 발생기를 수리하는 해저 순찰 일은 돋보이지도 않고, 지루하고, 모습도 보기 좋다고 할 수는 없을지도 모른다. 그러나, 아무리 우주 개발이 발전해도 지구는 역시 인류의 고향이다. 70억의 인류 가운데 거의 대부분의 사람은 아직 이 지구에 살고 있는 것이다. 그 지구의 일을 외면하면, 우주 개발도 아무 뜻이 없게 된다. 특히 세계 인류의 소중한 식량인 고래를 지키고 키우는 일은, 즉 지구에 사는 인류의 생황을 지키는 일과 마찬가지이다. 던은 그러한 해저 순찰의 일을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있었다. 게다가 첫째로-그는 바다를 매우 좋아했다. 바다를 욕하는 말을 듣고 가만히 있을 수는 없었다. 던은 이 신입 대원에게 설교해 줄까 하고 생각했다. 그러나 결국 그만두기로 했다. '아마 월터는 지금까지 우주 비행사로 일하다가 갑자기 정반대 되는 바다 일을 하게 되니까, 심정이 착잡했을 것이다.'라는 생각이 들자, 던은 치미는 화를 꽉 누르고 월터에게 웃어 보였다. 이 일도 해 보면 아주 재미있다네. 특히 이 곳은 자네의 고향이 아닌가. 모르는 것은 내가 다 가르쳐 줄 테니 무엇이든지 사양 말고 물어 보게. 그러자 월터의 입가에 또 그 비웃는 듯한 웃음이 떠올랐다. 고맙습니다, 벌리. 그러나 나는 이 곳에 오기 전에 심리 교육국의 학교에서 최면 교육을 단단히 받고 왔어요. 대부분의 일은 알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그렇게 말하고 도전이라도 하듯 던을 쳐다보았다. 게다가, 지금까지 우주의 넓은 공간에서 일하던 나로서는 바다의 일 따위는 일 같아 보이지도 않습니다. 아무튼 스피드가 다르니까요. 던은 소리를 지르고 싶은 마음을 꾹 참고 옆을 향했다. 마음속으로, '이 사나이를 교육시키는 일은 생각했던 것보다 골치 아프겠는걸.'하고 생각했다. 그러나 골치 아픈 일이니까, 더 힘을 내어 분발해야겠다고 생각하는 것이 던의 버릇이었다.


    目 次  

      1권 해저 순찰대
    "물론 사람이 과학의 힘으로 고래를 돌봐 주면 됩니다. 고래가 불어나기 쉽게 해 주는 것입니다. 즉 우리 인간이 고래에게 먹이를 주고 위험하지 않도록 지켜 주고, 새끼고래가 잘 자랄 수 있게 해 주면 되는 겁니다." 과학자들은 이 회의의 결과를 유엔에 보고했다. 그리고 유엔에서도 이 방법을 취하기로 하고, 각국에 의논했다. 유엔이 생긴 이래, 처음으로 각국의 의견이 완전히 일치되었다. 이리하여 해저 목장의 건설이 시작된 것이다. 그러나 이것은 몹시 힘든 일이었다. 특히 어려웠던 것은, 바다 속에 목장의 울타리를 만드는 일이었다. 울타리이라고는 하지만, 물론 바다 속에 진짜 나무나 금속의 울타리를 만들 수는 없다. 그 대신 쓰인 것이 20세기 중엽부터 두드러지게 진보된 초음파이다.
  • 적을 발견하다 ! "이 곳은 제 105 해저 순찰정. 현재 605 수역을 제 225 코스에..................................................................................................................................................
  • 001쪽 ~ 005쪽
  • 몸에 위험을 느낀 백상어가. 몸을 꿈틀거리며 도망치 려는 모습이 텔레비전 스크린에 분명히 ..................................................................................................................................................
  • 006쪽 ~ 010쪽
  • 고 유엔에서도 이 방법을 취하기로 하고, 각국에 의논 했다. 유엔이 생긴 이래, 처음으로 ..................................................................................................................................................
  • 011쪽 ~ 015쪽
  • 그래서 이 남태평양에 온 지는 아직 3년밖에 되지 않 네." 월터는 고개를 내저었다. ..................................................................................................................................................
  • 016쪽 ~ 020쪽
  • 만두게 된 것 같지는 않았기 때문이다. '아마, 뭔가 남 에게는 밝힐 수 없는 깊은 곡절이..................................................................................................................................................
  • 021쪽 ~ 025쪽
  • 요........" 몹시 당황해하는 목소리였다. 던은 갑자기 무서운 얼 굴로 고함을 쳤다...................................................................................................................................................
  • 026쪽 ~ 030쪽
  • 선장이 물었다. "저와 월터 프랭클린이 갑니다.“ 던은 재빨리 지시를 했다. 잠시 후에 수..................................................................................................................................................
  • 031쪽 ~ 035쪽
  • 에 지나지 않았었다. 비행사가 실내 통화기로, "목적지에 도착했다. 순찰정 을 타라." 하..................................................................................................................................................
  • 036쪽 ~ 040쪽
  • 우주선의 선체를 따라 우주 유영을 하며 해치를 향해 되돌아갔습니다. 뜻하지 않은 사고가-무..................................................................................................................................................
  • 041쪽 ~ 045쪽
  • 체 장치가 있다. 고래는 그 장치에 넣어져 곧 산산조각이 난다. 100톤 이나, 그 이상의..................................................................................................................................................
  • 046쪽 ~ 050쪽
  • 느닷없이 월터는 마이크에 대고 말했다. "부탁입니다. 나에게 저 괴물의 정체를 확인하게 해..................................................................................................................................................
  • 051쪽 ~ 055쪽
  • "역시 놓쳤구나." 던이 분한 듯이 말했다. "하지만 나는 보았습니다, 던." ..................................................................................................................................................
  • 056쪽 ~ 060쪽
  • 그러자 던은 히죽 웃었다. "아니야. 사실은, 이 마지막 해저 여행의 기회를 아무 에게도 ..................................................................................................................................................
  • 061쪽 ~ 065쪽
  • 보이지 않았다. 꽈과광. 무서운 소리와 진동이 함께 일어나 순찰정을 마구 뒤흔들었다. 던은..................................................................................................................................................
  • 066쪽 ~ 070쪽
  • "싫다. 이제 나는 바다 따위는 다시 보고 싶지 않다!" 월터는 침대를 주먹으로 두드리며 ..................................................................................................................................................
  • 071쪽 ~ 075쪽
  • 수중 지프를 멈췄다. 이제 몸의 움직임이 몹시 무디어 졌다는 것을 스스로도 알 수 있었다,..................................................................................................................................................
  • 076쪽 ~ 080쪽
     

    독자게시판  
    현재 독자게시글이 없습니다.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문의하기 | (c) 2009 - 2019 OLIVEP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