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감동/즐거움 > 소설 > 로맨스/사랑    
초인 부대



집필
  • 책자분류 :
  • [한글] 페이퍼북
  • 작가필명 :
  • 로버트 하인라인(박홍근역) 지음
  • 책사이즈 :
  • 46배판[B5](532.79 x 728.33)
  • 열람등급 :
  • 전연령
  • 발행상태 :
  • 발행
  • 책이용료 :
  • 무료
  • 최근집필 :
  • 2014/10/12
  • 발행쪽수 :
  • 84 페이지
  • 독자평점 :
  • 0 /10    (포인트참여 0명)
  • 열람회수 :
  • 35 회

    [ 1권 ]


     
    작품 및 작가 소개  

    1984년작. 장편 [Friday](1982)의 전작으로, 단편집 [Assignment in Eternity](1953)에 수록되었던 것입니다. 이 지구에 살고 있는 많은 사람들, 정말 놀랄 만한 숫자입니다. 백색, 황색, 흑색, 머리 좋은 사람, 머리 나쁜 사람, 상냥한 사람, 무서운 사람, 그러나 모두 같은 인간입니다. 과연 그럴까요? 당신의 바로 옆에 앉아 있는 사람은 어쩌면 괴물일지도 모릅니다. 하늘을 날 수 있는 슈퍼맨(초인)일지도 모릅니다. 마음과 마음으로 이야기할 수 있는 미래인 일지도 모릅니다. 이 소설은 그와 같은 슈퍼맨들이 지구를 지키기 위하여 생명을 걸고 싸우는 이야기입니다. 그런 인간이 있을 수 있느냐구요? 인간은 이 몇백 년 사이에 크게 변했습니다. 이제부터 미래에 걸쳐서도 달라집니다. 벌써 달라진 사람들이 조금씩 태어나고 있습니다. 당신도 그 중의 한 사람인지도 모릅니다. 글쎄요, 이렇게 책을 좋아하니까 말이에요.


    目 次  

      1권 초인 부대
    이 지구에 살고 있는 많은 사람들, 정말 놀랄 만한 숫자입니다. 백색, 황색, 흑색, 머리 좋은 사람, 머리 나쁜 사람, 상냥한 사람, 무서운 사람, 그러나 모두 같은 인간입니다. 과연 그럴까요? 당신의 바로 옆에 앉아 있는 사람은 어쩌면 괴물일지도 모릅니다. 하늘을 날 수 있는 슈퍼맨(초인)일지도 모릅니다. 마음과 마음으로 이야기할 수 있는 미래인 일지도 모릅니다. 이 소설은 그와 같은 슈퍼맨들이 지구를 지키기 위하여 생명을 걸고 싸우는 이야기입니다. 그런 인간이 있을 수 있느냐구요? 인간은 이 몇백 년 사이에 크게 변했습니다. 이제부터 미래에 걸쳐서도 달라집니다. 벌써 달라진 사람들이 조금씩 태어나고 있습니다. 당신도 그 중의 한 사람인지도 모릅니다. 글쎄요, 이렇게 책을 좋아하니까 말이에요.
  • 수상한 사나이 달세계의 로켓이 지구에 도착했다. “나의 이름은 애브너. 무역상입니다.” ..................................................................................................................................................
  • 001쪽 ~ 005쪽
  • 기 위해서리라. 이 여자에게 부탁하면 거리로 나가자 마자 부쳐줄지도 모른다. “고마워요. ..................................................................................................................................................
  • 006쪽 ~ 010쪽
  • 팁을 주었다. “무엇을 시키실 일은 없어요? 음료수라도…….” “아니, 아무 것도 필요 없..................................................................................................................................................
  • 011쪽 ~ 015쪽
  • 다른 한 사람의 경관은 3미터쯤 떨어져서 마르크하임 냉동총을 겨누고 있다. 그것에 맞으면 ..................................................................................................................................................
  • 016쪽 ~ 020쪽
  • C A  N  △  △ △ △  △  S&..................................................................................................................................................
  • 021쪽 ~ 025쪽
  • 당신과 거래할 일이 있어요.” 라고 말하면서, 부인은 두 개의 튜브를 가리켰다. “무슨 일..................................................................................................................................................
  • 026쪽 ~ 030쪽
  • ××연극×   ×하×××   는××××   ×..................................................................................................................................................
  • 031쪽 ~ 035쪽
  • “우편으로 갚아줘도 좋아.” “내가 가지고 오고 싶은데요.” “그건 어떻든 조심하라구. 놈..................................................................................................................................................
  • 036쪽 ~ 040쪽
  • 조가 잠자코 있으니까 국장은 계속했다. “자네가 지구에 도착한 데까지는 그대로다. 그런 데..................................................................................................................................................
  • 041쪽 ~ 045쪽
  • 그와 갓 구운 빵이 있었다. 마치 조가 잠깨는 시간을 미리 알고 있기나 한 것처럼 준비되어..................................................................................................................................................
  • 046쪽 ~ 050쪽
  • 는 조사하지 않아. 내가 부자니까 사양하는 모양이다. 세상을 떠난 전 국장은 대단한 사나이..................................................................................................................................................
  • 051쪽 ~ 055쪽
  • “허어?” “조, 자네는 나쁜 놈들을 모조리 없애버릴 생각을 가 져본 일이 없는가? 사회의..................................................................................................................................................
  • 056쪽 ~ 060쪽
  • 그 알파벳은 100가지 정도의 음인데, 그 하나하나가 여러 개로 바뀔 수 있다. 길이, 악..................................................................................................................................................
  • 061쪽 ~ 065쪽
  • 다. 어느 날, 뚱뚱이 볼드윈과 조는 말을 타고 목장을 돌 았다. 볼드윈이 말했다. ..................................................................................................................................................
  • 066쪽 ~ 070쪽
  • 었다. 8일째, 달세계 신문에 두 사람의 구직 광고가 나자, 곧 전화가 걸려왔다. “나는 ..................................................................................................................................................
  • 071쪽 ~ 075쪽
  • 안에 두는 것과 같지만 말이야. 아무튼 정원에 내놓아 주게. 캐슬리 부인께서 말씀하시는 거..................................................................................................................................................
  • 076쪽 ~ 080쪽
  • <이제 곧 뻗을 거예요. 최대로 아프게 했어요.> <좋아. 더 최대로 아프..................................................................................................................................................
  • 081쪽 ~ 084쪽
     

    독자게시판  
    현재 독자게시글이 없습니다.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문의하기 | (c) 2009 - 2019 OLIVEP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