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감동/즐거움 > 소설 > 로맨스/사랑    
별을 쫓는 사람들



집필
  • 책자분류 :
  • [한글] 페이퍼북
  • 작가필명 :
  • 에반스(장희병역) 지음
  • 책사이즈 :
  • 46배판[B5](532.79 x 728.33)
  • 열람등급 :
  • 전연령
  • 발행상태 :
  • 발행
  • 책이용료 :
  • 무료
  • 최근집필 :
  • 2014/10/12
  • 발행쪽수 :
  • 93 페이지
  • 독자평점 :
  • 0 /10    (포인트참여 0명)
  • 열람회수 :
  • 22 회

    [ 1권 ]


     
    작품 및 작가 소개  

    무서운 소리가 났고, 이어서 심한 충격이 우주정을 흔들었습니다. 존은 들고 있던 책을 떨어뜨리고는 펄쩍 뛰어올랐습니다. 존은 한참 후에야 정신을 차렸습니다. 그런데 어디선가 씨익 하는 소리가 아주 희미하게 들려 왔습니다. 그것은 공기가 새어 나가는 소리 같기도 했습니다. 충돌 직후 멀리에서 아버지와 어머니가 내지른 외마디 비명이 생각났습니다. 빨리 새어나가는 공기를 막지 못한다면……. 존은 정신이 혼미한 중에서도 공기가 새어나가는 일이 걱정이었습니다. 무슨 일이야, 존? 형이 소리쳤습니다. 존은 벽에 아주 조그만 구멍이 뚫려 있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손가락 하나가 들어갈 정도의 구멍이었습니다. 주머니에서 손수건을 꺼내어 둘둘 뭉쳐 눌렀습니다. 그러나 그 정도로 해결될 일이 아니었습니다. 당황한 존은 비상용 수리함 쪽으로 달려가, 조그만 금속판을 떼어 가지고 와서 벽의 구멍에 갖다 대었습니다. '이러고 있을 수만은 없지 않아. 밖에 나가서 고쳐야 하겠어.' 밖으로 나가려다가 문득 존은 이상한 생각이 들었습니다. '왜 형이나 아버지, 어머니는 도와주러 오지 않는 걸까?' 존은 서둘러 모두가 있는 곳으로 가 보았습니다. 놀랍게도 아버지는 바닥에 쓰러져 있었고. 어머니는 그 옆에서 울고 있었습니다. 무슨 일이죠 ? 형, 도대체 왜 이래요 ?


    目 次  

      1권 별을 쫓는 사람들
    그 빛의 점은 모두가 커다란 태양인 것입니다. 더 멀리에는 몇 10억이라는 태양이 모여진 성운이 가로질러 있고. 주위의 은하수까지, 우리들의 은하계 우주보다 큰 것이 헤아릴 수 없을 지경으로 있는 것입니다. 은하수 중에서도 큰 태양은 아주 뚜렷이 보이고 있습니다. 카노푸스, 리켈, 데네브, 베텔규스, 안타레스 등입니다. 지구에서 바라보는 것과는 위치가 조금 달라 보이기도 합니다. 별을 바라보던 것을 그만두고, 존은 천천히 선체를 따라서 나아가기 시작했습니다. '왼쪽으로는 8미터, 그리고는 1미터 가량 문 쪽으로 다가서면 되는 거였지......' 존은 자석 구두를 조심스레 옮기면서 다가갔습니다. 몇 천만의 별빛으로 주위는 무척 밝았습니다. 존은 운석이 부딪친 곳을 발견하여, 벨트의 주머니에서 액화 금속을 뿌리는 도구를 꺼내, 그 구멍에 밀어 넣었습니다 구멍을 메우고 존은 작은 가스 버너를 꺼내 불을 붙였습니다.
  • 아빠의 부상 무서운 소리가 났고, 이어서 심한 충격이 우주정을 흔 들었습니다. 존은 들고 ..................................................................................................................................................
  • 001쪽 ~ 005쪽
  • 기 시작했습니다. '아버지가 정신을 잃고 있는 동안은 어떻게 해야 좋은 가? 우주정을 운전..................................................................................................................................................
  • 006쪽 ~ 010쪽
  • 이대로 나갈 수밖에 없다고 존은 잭에게 설명했습니 다. "형, 아버지는 괜찮을까? " ..................................................................................................................................................
  • 011쪽 ~ 015쪽
  • 어머니가 파랗게 질려 조종실로 들어왔습니다. "뭐가 어떻게 됐니?" "괴물이었어요. 존과 ..................................................................................................................................................
  • 016쪽 ~ 020쪽
  • 존은 한편으로 아버지가 조사하려던 것이 이 근처에 있는지를 조사해야 했습니다. 그러기 위해..................................................................................................................................................
  • 021쪽 ~ 025쪽
  • "알았어! " "하나, 둘, 셋! " 잭이 나무를 놓으며 뛰어내리는 순간, 목까지 물 속에..................................................................................................................................................
  • 026쪽 ~ 030쪽
  • "아냐, 그렇게 어렵지는 않아. 이 도구를 사용하면 쉽 게 찾을 수 있어!" 14번 창고에..................................................................................................................................................
  • 031쪽 ~ 035쪽
  • 그런 위험한 일을 아이들에게만 시킬 수가 없었던 것 입니다. 잭은 동생을 위로하며 상자가 ..................................................................................................................................................
  • 036쪽 ~ 040쪽
  • 행성에서처럼 곧게 자라지 못하고, 꾸불꾸불하다는 점이었습니다. 가장 높은 나무가 10미터도..................................................................................................................................................
  • 041쪽 ~ 045쪽
  • 서 굉장히 추운 곳이었습니다. "이렇게 하얗게 얼어붙은 얼음의 별에 과연 쓸모 있는 것이 ..................................................................................................................................................
  • 046쪽 ~ 050쪽
  • 그리고는 재빨리 에어록으로 향했습니다. 에어록에서 는 잭이 소리를 지르고 있었습니다. "존..................................................................................................................................................
  • 051쪽 ~ 055쪽
  • 세 사람은 한참 동안 이야기를 주고받았으나, 도무지 알 수가 없었습니다. 만일 그것이 우주..................................................................................................................................................
  • 056쪽 ~ 060쪽
  • 있도록 해줄 수 없을까?" 잭이 빙긋 웃으며 대답했습니다. "예, 그건 아주 쉬운 일이에요..................................................................................................................................................
  • 061쪽 ~ 065쪽
  • 이라면....... 하긴 그래도 방사능을 받지 않도록 조심 하지 않으면 안 됩니다. 존은 ..................................................................................................................................................
  • 066쪽 ~ 070쪽
  • 군요!" 잭이 머리를 끄덕였습니다. "맞아요, 어머니." ..................................................................................................................................................
  • 071쪽 ~ 075쪽
  • 이윽고 그는 입을 열었습니다. "아빠. 만약에 사람이 수면제 같은 것을 먹고 의식을 잃었다..................................................................................................................................................
  • 076쪽 ~ 080쪽
  • 종실의 의자에 매었습니다. 그것은 5G의 압력이 가해 져도 몸의 뼈가 부러지지 않게 하기 ..................................................................................................................................................
  • 081쪽 ~ 085쪽
  • "그래? 그렇다면 12시간 정도 1G로 날기로 하자." 그 말을 듣고 어머니가 가장 좋아했..................................................................................................................................................
  • 086쪽 ~ 090쪽
  • "좋아요, 잭. 말해봐요!" "감사합니다. 제가 드릴 말씀은 그 사진이 어느 쪽의 사진이냐..................................................................................................................................................
  • 091쪽 ~ 093쪽
     

    독자게시판  
    현재 독자게시글이 없습니다.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문의하기 | (c) 2009 - 2019 OLIVEP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