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감동/즐거움 > 소설 > 로맨스/사랑    
27세기의 발명왕



집필
  • 책자분류 :
  • [한글] 페이퍼북
  • 작가필명 :
  • 휴고건즈백(이원수역) 지음
  • 책사이즈 :
  • 46배판[B5](532.79 x 728.33)
  • 열람등급 :
  • 전연령
  • 발행상태 :
  • 발행
  • 책이용료 :
  • 무료
  • 최근집필 :
  • 2014/10/12
  • 발행쪽수 :
  • 69 페이지
  • 독자평점 :
  • 0 /10    (포인트참여 0명)
  • 열람회수 :
  • 21 회

    [ 1권 ]


     
    작품 및 작가 소개  

    에드워드는 아직 흥분해서 이야기를 하고 있었습니다. “자네는 정말 훌륭해. 이제 죽은 사람이 다시 살아날 수 있는 게 아닌가. 앓고 있는 사람, 그 모든 불행을 겪는 사람들이 구원받을 수 있게 된 거네.” 랄프는 에드워드에게 겸손하게 대답했습니다. “아니, 너무 그러지 말게. 아직은 완전히 성공한 것은 아니야. 이제 겨우 동물을 실험해서 성공한 것 뿐이야. 사람에게 적용시키려면 많은 실험과 연구를 거듭해야 돼.” “난 자네를 믿어. 빠른 시일 내로 성공하고 말 거야.”


    目 次  

      1권 27세기의 발명왕
    “누구세요, 당신은……?” 어딘지 알 수 없는 시골의 어느 집에 아가씨는 혼자서 있었습니다. 랄프는 정중하게 그 아가씨에게 사과를 했습니다. “텔레비전 전화가 혼선이 된 모양입니다. 친구와 함께 얘기를 하다 도중에 갑자기 끊어져 버렸어요. 정말 죄송하게 되었습니다. 곧 중계소에 연락을 해 고치도록 해야겠어요.” 아가씨는 의외로 상냥하게 질문을 했습니다. “아니에요. 당신은 뭐하는 사람인가요? 당신 방은 온통 기계로 꽉 차 있군요. 무슨 연구실 아
  • 랄프 플러스 젊고 재기에 넘쳐있는 청년 랄프는 기쁨에 넘친 눈으 ..................................................................................................................................................
  • 001쪽 ~ 005쪽
  • 있었습니다. 랄프는 정중하게 그 아가씨에게 사과를 했습니다. “텔레비전 전화가 혼선이 된 ..................................................................................................................................................
  • 006쪽 ~ 010쪽
  • 했습니다. 천지가 진동하는 듯한 소리가 났습니다. 그 커다란 소리는 눈 깜짝할 사이에 뚝 ..................................................................................................................................................
  • 011쪽 ~ 015쪽
  • 려 부끄럽기까지 합니다. 그저 위험에 직면한 한 사람 의 생명을 과학의 힘으로 구조했을 뿐..................................................................................................................................................
  • 016쪽 ~ 020쪽
  • 통사고 같은 것은 일어날 염려가 없었습니다. 도로를 달리는 차는 전기 에너지로 달리는 버스..................................................................................................................................................
  • 021쪽 ~ 025쪽
  • 남녀노소 누구나 놀 수 있는 스포츠 시설과 도구가 갖 추어져 있고, 밤과 낮이 구별되어 있..................................................................................................................................................
  • 026쪽 ~ 030쪽
  • “이상한데!” 랄프는 문득 불길한 예감이 들었으나 잘못 들은 것이 려니 생각하며 계속 달렸..................................................................................................................................................
  • 031쪽 ~ 035쪽
  • 히 어떤 부드러운 감촉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그것은 사람의 모습을 하고 있었습니다. 랄프..................................................................................................................................................
  • 036쪽 ~ 040쪽
  • 는 무중력 서커스를 구경시켜 주었습니다. 공중도시 를 띄울 반중력 장치와 다른 사용 방법이..................................................................................................................................................
  • 041쪽 ~ 045쪽
  • 그리고 의식을 잃었을 때, 페르난은 아리스를 유괴한 것입니다. ‘좋아, 페르난 녀석! 두고..................................................................................................................................................
  • 046쪽 ~ 050쪽
  • 접근하는 몇 시간 전에 랄프는 라디오로 페르난을 불 렀습니다. “페르난, 순순히 항복하는 ..................................................................................................................................................
  • 051쪽 ~ 055쪽
  • 페르난은 부들부들 떨며 애원했습니다. 페르난의 괘 씸한 소행을 생각하면 용서해 줄 생각이 ..................................................................................................................................................
  • 056쪽 ~ 060쪽
  • 랄프는 그때마다 재빨리 피했습니다. 리자놀은 그 순간 문득 이상하다는 생각이 든 모양이 었..................................................................................................................................................
  • 061쪽 ~ 065쪽
  • 호흡조직을 파괴시키지 않게 하기 위한 것이었습니 다. 이 수술은 극히 작은 실패만 따르더라..................................................................................................................................................
  • 066쪽 ~ 069쪽
     

    독자게시판  
    현재 독자게시글이 없습니다.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문의하기 | (c) 2009 - 2019 OLIVEPEN ALL RIGHTS RESERVED